N애플페이 3월 출시설에 상한가 간 종목?

이르면 다음달 중으로 애플페이가 국내 서비스를 시작할 거란 기대감에 중소형 전자결제 관련주의 강세가 두드러졌습니다. 특히 간편결제 플랫폼 ‘바로다’를 운영하는 하인크코리아는 가격 제한 폭(29.92%)까지 올랐습니다. 이외에도 신용카드와 가맹점을 연결해 결제 서비스를 제공하는 KG모빌리언스는 13.24% 폭등했고, 이루온(5.05%), 한국정보통신(3.93%), NICE(2.6%), 셀피글로벌(1.65%) 등의 주가도 올랐습니다.

N퇴사의 시대, 채용 전략 바꿔야 하는 이유

채용 플랫폼을 통해 적합한 후보자의 이력서가 채용 관리자 책상에 도착하기도 전에 체계적으로 걸러내 버린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습니다. 하지만 이 과정에서 배제된 이들 중 상당수가 생산성 높은 인재일 수 있습니다. 알고리즘이 대학 학위가 없거나 취업 기간에 공백이 있는 사람, 전과자 또는 독특한 몇 가지 기술 중 하나가 부족한 사람을 걸러낼 수 있기 때문이죠.

채용

역성장한 네이버, 왜 오늘 급등했나?

네이버가 작년 경영 실적을 발표했습니다. 처음으로 연간 매출 5조원을 돌파했지만, 영업이익은 오히려 전년보다 1.6% 하락하며 역성장을 기록했습니다. 그럼에도 주가는 5.67% 올랐는데요. 실적보다는 향후 챗 GPT에 대응해 새로운 검색 기술의 일종인 ‘서치 GPT’를 선보이겠다고 발표한 여파로 보입니다.

💡 어제 연준 결정에 숨겨진 3가지 포인트

미국 연방준비제도가 2월 FOMC 회의에서 금리를 0.25%p 인상했습니다. 작년 한 해 동안은 한 번에 금리가 0.5~0.75%p씩 올라 0.25%p 인상이 어색하게 느껴지긴 하지만, 원래 금리 인상은 0.25%p씩 진행되는 것이 일반적이긴 합니다. 금융 시장은 전반적으로 크게 환호하는 모습이었는데, 연준의 금리 결정에 숨은 이야기들을 설명해보도록 하겠습니다.

오늘 FOMC에 네-카가 유독 웃은 이유?

오늘 국내 증시에서는 시가총액 상위 대형주들이 두루 오름세를 보였습니다. 특히 카카오와 네이버 등 금리에 민감한 성장주들의 주가가 큰 폭으로 올랐습니다. 밤사이 미 증시에서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 지수가 가장 큰 폭으로 오른 것과도 영향이 있는데요. 금리 상승세가 둔화되면 성장주 주가가 오르는 이유는 뭘까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