깃랩(GitLab), 데브옵스 플랫폼의 신흥 강자

깃랩(GitLab), 데브옵스 플랫폼의 신흥 강자

글로벌 비즈 나우

🔔 테크니들이 리멤버에 매주 수요일마다 제공하는 해외 기업 분석 콘텐츠입니다. 바로 아래 📻오디오 파일로도 제공되오니 텍스트가 불편하신 분들은 이용해보세요.

1. 세 줄로 요약하는 깃랩

·2011년 유럽에서 오픈 소스 프로젝트로 시작하여, 2014년 미국 샌프란시스코로 본사를 이전한 깃랩은 오픈소스 플랫폼인 데브옵스(DevOps)를 기반으로 소프트웨어 개발 과정 전반을 지원하는 기업입니다.

·보안 및 컴플라이언스 강화를 비롯하여 소프트웨어를 빠르고 효율적으로 개발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데브옵스 플랫폼으로, 깃랩을 사용하면 조직의 모든 팀이 소프트웨어를 공동으로 계획, 구축, 배포하는 데 참여할 수 있습니다.

·깃랩에는 약 3천만 명 가량의 등록 사용자와 백만 명 이상의 능동적인 라이선스 사용자를 보유하고 있고, 2,500명 이상의 기여자로 구성된 커뮤니티를 보유하고 있으며,  2021년 성공적인 IPO를 통해 기업가치가 150억 달러(약 17조 7300억원)으로 상승하며 기대감을 주고 있습니다.

2. 한 눈에 살펴보기

3. 어떤 사업을 하는가?

깃랩(GitLab)은 우크라이나 출신의 개발자 드미트리 자포로제츠(Dmitriy Zaporozhets)와 네덜란드 개발자 시드 시브랜디(Sid Sijbrandij)가 설립한 기업으로 소프트웨어 개발자들을 위한 협업 플랫폼입니다. 깃랩은 2011년에 설립되었고, 2014년에 본사를 미국으로 옮겨 작년 10월 나스닥 시장에서 기업공개(IPO)를 한 후 기업가치가 약 20조 원에 이를 정도로 세계적으로 주목받는 기업이 되었습니다. 

2014년, 샌프란시스코에 자리잡은 깃랩은 초기에는 소프트웨어의 설계도 역할을 하는 소스 코드를 관리하는 클라우드 서버 회사였습니다. 이후 온라인에 무료로 공개되는 프로그램 설계도인 오픈소스 플랫폼인 데브옵스(DevOps)를 기반으로 소프트웨어 개발 과정 전반을 지원하는 기업으로 성장했습니다. 이 과정에서 사용자에게 월 구독료와 라이센스 비용을 받는 사업 모델을 구축했습니다.  

데브옵스는 문자 그대로 개발(Development)과 운영(Operation)의 경계를 무너뜨려 기존에 ‘개발→시험→운영’ 으로 구분된 업무 과정에서 발생하던 문제를 해결하는 방식입니다. 개발과 운영과정이 구분 되어 있을 때에는 작업물이 다음 과정으로 넘어갔을 때 다시 앞으로 되돌아와 피드백을 공유할 수 없어서 효율성에 문제가 많았습니다. 데브옵스는 소프트웨어의 개발부터 배포, 실시간 모니터링까지의 전 과정의 업무를 한 팀처럼 실시간으로 공유할 수 있습니다. 이를 통해 업무에 관한 피드백도 절차에 관계 없이 앞뒤로 자유롭게 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습니다.

이번 글로벌 비즈 나우는 6월 15일 자정까지만 공개됩니다. 전문을 읽고 싶으시면 발행 당일 꼭 놓치지 마세요. ⏰
월~금 매일 오후 3시, 당일만 공개되는 프리미엄 컨텐츠들이 업로드됩니다!